본문 바로가기

신앙 Faith/묵상73

시연이에게 매를 들었다 어제 오랫만에 시연이에게 매를 들었다. 그동안 아침 저녁으로 시연이와 잘 놀아주지 못하는 직장 생활을 해와서 아빠의 역할을 못했다는 자괴감으로 시연이의 많은 행동들에 대해서 자연스런 반응, 혹은 나로 인해 발생한 어쩔수 없는 행동으로 이해했는데 어제는 시연이의 행동이 도를 넘었다는 생각에 아이를 매로 훈육한 것이다. 울며 불며 떼를 쓰는 시연이에게 매질을 하는 아버지의 마음이 얼마나 찢어지는지 거의 이런 마음은 처음인 것 같다. 더구나 나를 바라보는 시연이를 매질한다는 것은 정말이지 힘든 일이었다. 마음이 아프다는 심정이 이럴때 쓰는 것 같았다. 이렇게 사랑하는 아이를 때려야 한다는 사실이 얼마나 가슴아픈 일인지 이제서야 알수 있을 것 같다. 어제 시연이에게 매를 들면서 하나님의 마음을 깊이 느낄 수 있.. 2008. 12. 16.
달콤하고 좋은 것만 하나님의 뜻이 아니다. 난 하나님께 내 경제권을 온전히 드렸다고 생각했었다. 사실 그동안의 간증과도 같았던 하나님의 공급하심의 역사가 여기에 많이 들어 있다. 그래서였는지는 몰라도 난 하나님께 온전히 의지한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이번 몇몇 사건을 통해서 내가 경제권 만큼은 아직도 하나님께 온전히 내어 맡기지 못했음을 깨닫게 되었다. 하나님은 내게 온전한 헌신과 온전한 의지를 원하고 계시는 듯 하다. 그리고 그것을 계속해서 내게 요구해오셨다. 하지만 나는 내가 당한 현실과 그 일을 내가 얼마나 의롭게 받아들이고 책임지며 해결하고 있는데...라고 말씀드리며 내가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생각하고 행동해왔다. 그래서 내가 따로 해야 할 일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 경제적인 부분을 해결하기 위해서 오직 '돈'을 위해 시간을 바치고 있.. 2008. 11. 5.
성경을 읽는 방법 처음 성경을 쭈욱 읽어 내려갔을 때 그 지혜의 놀라움과 예수 그리스도의 전인류적인 숭고한 사랑에 감탄했었다. 성경이 쓰여진 역사적 배경과 저자, 그리고 편집자적인 시각에 대해서 알고 읽었을 때에는 더 놀라운 메시지를 발견 할 수 있었다. 그러나 그 뒤 성령을 알고 난 뒤에는 성경을 통해 말씀하시는 하나님을 만나게 되었다. 성경을 읽을 때에는 꼭 알아야 할 사실은 성경은 영적으로 읽어야 한다는 것이다. 성경은 성령께서 감동하신 책이다. 성령이 아니고서는 이 책을 온전히 이해하기란 불가능할 것이다. 2008. 10. 19.
여호와는 나의 힘이라는 말 '여호와는 나의 힘이요' 이 고백은 내가 힘들때 나의 도움이 되신다는 고백과 더불어 내가 지금 가지고 있는 나의 재능과 장점, 내가 가진 직장과 권위 명예 이것보다 더 하나님을 의지한다는 말이다. 그 어떤것도 하나님이 주시는 해결책보다 우선시 할 수 없고, 아무것도 해답을 주지 못하고 오직 하나님만이 이 모든 것의 해답이고 유일한 내가 의지할 분이라는 고백인 것이다. 하나님이 나의 힘이 되려면 나의 힘되는 것을 포기해야만 한다. 내 힘을 의지한 채 하나님의 힘을 온전히 경험하기란 힘든 법이다. 2008. 10. 19.